문학으로 가는 길

한국어

詩나눔

방문자수 (2014.04~)

전체 : 899,978
오늘 : 325
어제 : 436

페이지뷰

전체 : 38,211,434
오늘 : 15,649
어제 : 23,750
조회 수 18264 추천 수 8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당신은 어느 쪽인가요 - 엘러 휠러 윌콕스  (번역 장영희)



오늘날 세상에는 두 부류의 사람이 있지요
부자와 빈자는 아니에요.
한 삶의 재산을 평가하려면
그의 양심과 건강한 상태를 먼저 알아야 하니까요
겸손한 사람과 거만한 사람도 아니에요.
짧은 인생에서
잘난 척하면서 사는 이는 사람으로 칠 수 없잖아요.
행복한 사람과 불행한 사람도 아니지요.
유슈같은 세월
누구나 웃을 때도, 눈물 흘릴 때도있으니까요.
아니죠.
내가 말하는 이 세상의 두 부류란
짐 들어주는 자와 비스듬히 기대는 자랍니다.
당신은 어느 쪽인가요.

무거운 짐을지고
힘겹게 가는 이의 짐을 들어주는 사람인가요?
아니면 남에게 당신 몫의 짐을 지우고
걱정 근심 끼치는 기대는 사람인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7 내 안에 내 찾던 것 있었네 - 수전 폴리스 슈츠 바람의종 2007.10.19
» 당신은 어느 쪽인가요 - 엘러 휠러 윌콕스 (번역 장영희) 바람의종 2007.10.19
55 나는 사랑한다 - 마야코프스키 바람의종 2007.10.19
54 Down By The Salley Gardens - William Butler Yeats 바람의종 2007.10.19
53 과학에게 - 에드거 앨런 포 바람의종 2007.10.19
52 계절은 이렇게 깊어가는데 - 에즈라 파운드 (1885~1972) 바람의종 2007.10.17
51 다시 시작하라 - 도로시 파커 바람의종 2007.10.17
50 나는 당신의 마음을 지니고 다닙니다 / E.E.커밍스 바람의종 2007.10.17
49 절망의 시 / 파블로 네루다 바람의종 2007.10.17
48 사랑은 - 오스카 햄머스타인 바람의종 2007.10.17
47 추억 / 에밀리 브론테 바람의종 2007.10.16
46 모래, 물거품중에서 ... - 카릴지브란 바람의종 2007.10.16
45 아들아, 인간다운 인간이 되거라 - 러디어드 키플링 바람의종 2007.10.16
44 가끔씩 하늘을 본다면 - W. H. 데이비스 (1871-1940) 바람의종 2007.10.16
43 함께여야할 우리 두사람 - 헨리 앨퍼드 (1810~1871) 바람의종 2007.10.16
42 내 가진것 모두 드리리 -에드나 빈센트 밀레이(1892~1950) 바람의종 2007.10.16
41 낙엽을 기다리는 오솔길에서 - 사라 티즈데일(1884~1933) 바람의종 2007.10.16
40 Hope is the thing with feathers - Emily Dickinson 바람의종 2007.10.12
39 짧은 삶, 긴 고통, 오랜 기쁨 - 토마스 칼라일 바람의종 2007.10.12
38 이정표((Der Wegeiser) - Wilhelm Mueller 바람의종 2007.10.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