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으로 가는 길

한국어

쉼터

방문자수 (2014.04~)

전체 : 948,637
오늘 : 257
어제 : 381

페이지뷰

전체 : 40,819,877
오늘 : 4,684
어제 : 12,343
사는야그
2007.05.16 15:10

풍경님 정말...

조회 수 38384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소인을 미치게 만드시는군요


 


<넥타이>라는 그 시,


마치 제가 상처를 준 그 분이 제가 말하는 것만 같군요


 


이틀 전에 술을 끊었는데,


풍경님이 또 금새 옆구리를 찌르시는군요


 


풍경님 정말... 미워미워

  • ?
    바람의종 2007.05.16 17:05
    <P>멀쩡한 사람을 저의 바닥인 알콜계로 이끄는 것에 심히 유감을 표하는 바이오.</P>
    <P>특히나 학상들을 갈치시니라 찰라없이 바쁜 분을 우리 중독계로 끌어들임에 안타까운 마음이오.</P>
    <P>그러나 바뜨,</P>
    <P>文은 行하게 하니, 감동이 일거든 주저없이 퍼마시기 바라오.</P>
    <P>특히 하늘지기님은 제자들과 같이 퍼마시면 좋을 듯하나</P>
    <P>요즘 학상들은 너죽고 나죽자 마시면 야자타임 들어가니 주의하시기 바라오.</P>
    <P> </P>
    <P>그럼 이만 총총!</P>
  • ?
    하늘지기 2007.05.17 16:30
    <P>야자타임보다는 착한 학점을 즐기는 것이 요즘 아이들이랍니다...</P>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동영상 Queen Perform Live at LIVE AID on 13 July 1985 [ORIGINAL] 風文 2019.01.22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Next
/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