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으로 가는 길

한국어

쉼터

방문자수 (2014.04~)

전체 : 742,330
오늘 : 450
어제 : 740

페이지뷰

전체 : 33,972,535
오늘 : 6,932
어제 : 17,827
동영상
2018.01.15 10:35

가시 - Buzz

조회 수 47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너 없는 지금도 눈부신 하늘과

눈부시게 웃는 사람들

나의 헤어짐을 모르는 세상은

슬프도록 그대로인데

 

시간마저 데려가지 못하게

나만은 널 보내지 못했나 봐

가시처럼 깊게 박힌 기억은

아파도 아픈 줄 모르고

 

그대 기억이 지난 사랑이

내 안을 파고드는 가시가 되어

제발 가라고 아주 가라고

애써도 나를 괴롭히는데

 

아픈 만큼 너를 잊게 된다면

차라리 앓고 나면 그만인데

가시처럼 깊게 박힌 기억은

아파도 아픈 줄 모르고

 

그대 기억이 지난 사랑이

내 안을 파고드는 가시가 되어

제발 가라고 아주 가라고

애써도 나를 괴롭히는데

 

너무 사랑했던 나를

크게 두려웠던 나를

미치도록 너를 그리워했던

날 이제는 놓아줘

 

보이지 않아 내 안에 숨어

잊으려 하면 할수록 더 아파와

제발 가라고 아주 가라고

애써도 나를 괴롭히는데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동영상 가시 - Buzz 관리자 2018.01.15
공지 알림 광고물로 인한 쓰기권한 제한 안내 관리자 2017.03.03
838 저기 살아 숨 쉬는 바다 new 패랭이 2018.02.24
837 돌부처 new 패랭이 2018.02.24
836 아름다운 겨울애 new 패랭이 2018.02.23
835 동영상 김덕수 사물놀이 new 風文 2018.02.22
834 여기 세기의 뜰 패랭이 2018.02.21
833 봄의 소리 패랭이 2018.02.20
832 우리 살아봄직한 삶 패랭이 2018.02.19
831 기다려지는 진달래 패랭이 2018.02.19
830 길이 있었다 패랭이 2018.02.19
829 봄은 현기증이다 우리는.., 패랭이 2018.02.18
828 긴 기다림 패랭이 2018.02.18
827 봄날에 패랭이 2018.02.18
826 삼월의 아침에 패랭이 2018.02.17
825 그곳 밤바다에서 패랭이 2018.02.17
824 추억 카페에서 패랭이 2018.02.17
823 아득한 갈잎이 있는 봄 풍경 패랭이 2018.02.17
822 잠시 쉬어 가세 패랭이 2018.02.15
821 다가오는 봄소식 패랭이 2018.02.14
820 그 곳에 가면 패랭이 2018.02.14
819 피리소리 패랭이 2018.02.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2 Next
/ 42